일본에서 직접 사온 컵스프 4종 후기

일본에서 직접 사온 컵스프 4종 후기

일본에 가면 스프맛이 정말 다양한 것 같아요. 특히 컵스프는 간편하게 물만 부으면 바로 먹을 수 있어서 정말 좋아요. 

오늘은 일본에서 직접 사온 컵스프 4종을 소개할게요~



아지노모토사의 크노르스프 4종이에요.

다양한 맛이 있지만

제가 가장 좋아하는 4가지 맛만 엄선했어요.

사실 콘크림, 단호박, 버섯, 베이컨포테이토는

호불호 없이 인기 많은 맛이기도 하죠^^



가장 먼저 버섯으로 맛을 낸 스프에요. 

기존에 시판 중인 버섯스프는 워낙 다 좋아해서

이것도 기대가 컸어요.



간편하게 3개씩 낱개포장 되어있고,

가루형태에 건조된 버섯조각도 보여요.

레시피에 따라 뜨거운 물 150ml 붓고

잘 저어주면 스프가 완성돼요.

진한 버섯향이 나는데 

제가 생각했던 크림느낌의 버섯스프는 아니었어요.

고소함을 부족했지만

향도 진하고 중간에 씹히는 버섯 식감이 쫄깃해요.



이번엔 단호박스프에요.

조리법은 모두 동일하게

뜨거운물 150ml 붓고 저으면 끝~!



낱개로 포장된 포장지의 색깔이 다르네요.

단호박스프는 노~란 색깔이 너무 예쁘고

버섯과 마찬가지로 

건조된 단호박조각이 들어있어요.

똑같은 물을 넣었는데, 단호박스프가 조금 더 묽어요.

단호박의 달콤함이 느껴지면서

짠맛도 느껴지니까 제대로 단짠단짠이었어요.

근데 스프보다는 호박국 느낌에 가까워서

식감이 조금 아쉬워요.



세 번째로 맛을 본건 베이컨포테이토에요. 

섬네일 사진만 보면

다른 스프에 비해 건더기가 많아 보이네요.



확실히 다른 스프에 비해 스프 가루 안에 

감자와 베이컨 조각이 훨씬 많았어요.

베이컨포테이토는 좀 더 걸쭉했고

감자맛이 많이 나면서,

중간에 짭조름한 베이컨 맛도 나요. 

부드러운 식감은 좋은데 좀 많이 짰어요.



마지막으로 콘크림스프에요.

다양한 맛의 스프들 중

고소함으로는 최고라고 할 수 있죠.



단호박스프의 가루보다 조금 연한 노란색이고

콘크림이긴 하지만

크림타입보다는 조금 묽어요. 

크노르스프가 대부분 짭조름한데

콘크림스프가 그나마 짠맛이 가장 덜했어요.

고소한 옥수수맛의 부드러운 스프로

개인적으로는 4가지 맛 중에서 가장 맛있었어요.



가볍게 아침 식사로 먹을 때

따뜻한 스프 한컵에 빵 찍어먹으니까

간편하고 맛도 좋고 든든하네요.

앞으로 종종 저의 아침을 채워줄 것 같아요^^

이상 일본에서 직접 사온

크노르스프 4종 솔직후기였습니다. 

감사합니다. 


본 포스팅은 홍보나 비방의 의도가 전혀 없으며, 사비로 사먹고 작성한 지극히 주관적인 의견임을 알려드립니다. 



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

★ 매일매일 유익한 정보 받아보세요 ★

업데이트는 매일 진행됩니다. 

 ☞ "생활건강정보" 카카오스토리 채널

 ☞ "생활건강정보" 페이스북

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

제 글을 읽어주신 분들 고맙습니다.

도움이 되셨다면 

로그인이 필요없는 ♡공감↓ 꼭 눌러주세요~

이 글을 공유하기

댓글(2)

  • 2017.12.27 00:19 신고

    보노스프랑 비승하게 생겼네요. 옛날에 우리나라에 크노르가 들어왔었는데 컵스프는 일본이 좀 더 나은 거 같습니다.ㅎㅎ

  • 2017.12.27 02:48 신고

    단짠단짠한 단호박스프가 비쥬얼도 그럴싸하니 맛이 궁금해지는군요~